날(飛)모기(蚊)증세(症)

눈 앞에 떠다니는 날파리 비문증

심각한 망막 질환의 전조 증상일 수 있기에

정기적 검사가 꼭 필요한 비문증

말 그대로 눈앞에 먼지나 머리카락, 벌레 같은 것들이 떠다니는 것으로

매우 흔한 증상이며 노화나 근시에 따른 유리체 변성에 의해 생깁니다.


대부분 노화와 관련이 깊지만 병적 원인일 경우도 있기 때문에

증상이 나타나면 안과 진료를 받아야 합니다.


비문증 발생 후에는 실명, 안구위축 등을 일으키는 망막박리가 발생할 확률이

높아지기 때문에 정기적으로 망막박리 유무를 확인해야 합니다.

망막질환을 동반하지 않은 경우
망막이 손상되는 망막열공의 경우
특별한 치료 없이 경과 관찰
조기 발견하여 레이저 치료
망막에 노폐물이 쌓이거나 하는 이유
심각한 시력 손상 발생
진행 속도가 매우 빠름
정기적 검진과 관리 필요
적극적인 치료와 추적 관찰 필요

해마다 계속 늘고 있는 비문증

증상과 상태에 따라 적합한 치료를 찾는 것이 중요

비문증 증상은 정상적인 유리체의 퇴화 현상으로 보통 시간이 지나면서 적응하여 익숙해지거나 완화가 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검사 후 망막박리, 망막 열공등의 이상이 있을 경우 빠른 레이저 치료나 수술 치료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


근시가 심한 경우나 당뇨, 고혈압 등 과거 병력이 있는 경우 20대 역시 증상이 있을 경우 안과 진료를 바로 받을 필요가 있습니다.

정상 시야에서 보이는 바른빛안과

비문증 시야에서 보이는 바른빛안과


평생을 함께 지키는

바른빛 비문증 센터

원인에 따라 치명적 망막 질환으로 갈 수 있기에

상태 변화 관찰과 함께 정확하고 빠른 진단을 합니다.

비문증은 노화의 일환이라 적극적인 치료보다

습관 개선 및 꾸준한 관리를 통해 증상을 완화 합니다.  


다만 갑작스럽게 비문증이 증가하고 시야 협착, 반짝임 등이 발생할 경우

심각한 망막질환의 전조일 수 있기에 즉각적인 검사와 빠른 진단이 필요합니다.


비문증 발생 후 6개월이 지나면 망막박리가 발생할 확률 역시 높아집니다.

바른빛의 정확한 눈종합검진을 통해 망막박리 유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비문증의 상태 및 증상에 따라

가장 적합하고 올바른 치료법을 찾습니다. 

일반적인 비문증의 경우 시야는 불편하지만 시력적 문제는 없기 때문에

시야 불편함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고 신경을 줄이는 방식으로 교정합니다.


하지만 비문증 증상이 심한 경우나 일상생활에 큰 불편함이 있을 경우

바른빛은 적극적인 치료를 통해 이를 개선합니다.


검사 후 망막박리, 망막 열공 등의 응급 안질환이 있는 경우

빠른 레이저 치료나 수술 등을 통해 조속한 조치를 취합니다.

날(飛)모기(蚊)증세(症)

눈 앞에 떠다니는 날파리 비문증

심각한 망막 질환의 전조 증상일 수 있기에

정기적 검사가 꼭 필요한 비문증


말 그대로 눈앞에 먼지나 머리카락, 벌레 같은 것들이

떠다니는 것으로 매우 흔한 증상이며

노화나 근시에 따른 유리체 변성에 의해 생깁니다.


노화와 관련이 깊지만 병적 원인일 경우도 있기 때문에

증상이 나타나면 안과 진료를 받아야 합니다.


비문증 발생 후에는 실명, 안구위축 등을 일으키는

망막박리가 발생할 확률이 높아지기 때문에

정기적으로 망막박리 유무를 확인해야 합니다.

망막질환을 동반하지 않은 경우
특별한 치료 없기 경과 관찰
망막에 노폐물이 쌓이거나 하는 이유
정기적 검진과 관리 필요
망막이 손상되는 망막열공의 경우
조기 발견하여 레이저 치료
심각한 시력 손상 발생
진행 속도가 매우 빠름
적극적인 치료와 추적 관찰 필요

해마다 계속 늘고 있는 비문증

가장 적합한 치료를 찾는 것이 중요

비문증 증상은 정상적인 유리체의 퇴화 현상으로

보통 시간이 지나면서 적응하여 완화가 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검사 후 망막박리, 망막 열공등이 있을 경우

빠른 레이저 치료나 수술 치료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


근시가 심한 경우나 당뇨, 고혈압 등 병력이 있는 경우,

20대 역시 증상이 있을 경우

안과 진료를 바로 받을 필요가 있습니다.

정상 시야에서 보이는 바른빛안과
비문증 시야에서 보이는 바른빛안과

평생의 눈을 함께 지키는

바른빛 비문증 센터

치명적 망막질환으로 갈 수 있기에

정확하고 빠른 진단이 필요합니다.

비문증은 노화의 일환이라 적극적인 치료보다

습관개선 및 꾸준한 관리를 통해 증상을 완화 합니다. 


다만 갑작스럽게 비문증이 증가하고 시야 협착,

반짝임 등이 발생할 경우, 심각한 망막질환의 전조일

수 있기에 즉각적인 검사와 빠른 진단이 필요합니다.


비문증 발생 후 6개월이 지나면 망막박리가 발생할

확률 역시 높아집니다. 바른빛의 눈종합검진을 통해

망막박리 유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비문증의 상태 및 증상에 따라

가장 올바른 치료법을 찾습니다.

일반적인 비문증의 경우 시야는 불편하지만

시력적 문제는 없기 때문에 시야 불편함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고 신경을 줄이는 방식으로 교정합니다.


증상이 심한 경우나 일상에 큰 불편함이 있을 경우

바른빛은 적극적인 치료를 통해 이를 개선합니다.


검사 후 망막박리, 망막 열공 등의 응급 안질환이 있는 경우 빠른 레이저 치료나 수술 등을 통해

조속한 조치를 취합니다.